불법 인터넷 도박장 제공 울릉도 PC방 업주 등 입건
불법 인터넷 도박장 제공 울릉도 PC방 업주 등 입건
  • 김두한기자
  • 등록일 2019.01.22 20:41
  • 게재일 2019.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경찰서는 22일 불법도박사이트를 개설하고 인터넷 도박장을 제공한 혐의(게임산업진흥에관한법률위반)로 PC방 업주 A씨를 입건했다. 또 도박을 한 B씨 등 5명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PC방 업주 A씨는 지난해 5월부터 자신이 운영하는 PC방에 ‘쇼타임 카지노’라는 도박 사이트를 개설한 뒤 불특정다수의 손님들을 상대로 사이트 회원 가입 및 송금을 해주는 등 총 6억1천940만원의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손님들이 잃은 도박자금 중 3천700여만원을 사이트 개장 수수료로 취득한 것으로 드러났다.

B씨 등 5명은 이 사이트에 접속해 도박자금을 송금한 후 바카라, 슬롯머신 등의 도박을 한 혐의다.

울릉/김두한기자 kimdh@kbmaeil.com
김두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