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초청
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초청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1.22 19:57
  • 게재일 2019.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상급 지휘자 노태철
소프라노 이주희 등 ‘감동 무대’
31일 웃는얼굴아트센터

웃는얼굴아트센터의 2019년 신년음악회 ‘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초청공연’ 포스터.  /웃는얼굴아트센터 제공
웃는얼굴아트센터의 2019년 신년음악회 ‘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초청공연’ 포스터. /웃는얼굴아트센터 제공

대구 달서문화재단 웃는얼굴아트센터가 ‘2019 신년음악회 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초청공연’을 오는 31일 오후 7시30분 청룡홀에서 개최한다.

블라디보스토크 심포니 오케스트라는 84년 역사를 자랑하는 러시아의 대표 오케스트라다. 지휘는 러시아를 주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정상급 지휘자 노태철(58)이 맡는다. 노 지휘자는 1997년 동양인 최초로 빈 왈츠 오케스트라의 지휘자로 발탁됐고 지난해 11월에는 러시아 사하공화국 예술부분 최고 훈장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재 러시아 야쿠티아 국립 오페라·발레극장 지휘자로 활동하고 있다.

노태철 지휘자
노태철 지휘자

지역의 대표 성악가로 국제적 명성을 자랑하는 소프라노 이주희, 테너 신현욱을 비롯해 야쿠티아 국립 오페라 발레극장 주역 솔리스트 바리톤 알렉산드 에멜리아노프, 소프라노 김유진, 오보이스트 부르하노바 아나스타시아 등의 솔리스트들이 최고의 무대를 선보인다.

또한 1991년 창단해 지역민들에게 많은 즐거움과 감동을 주는 달서구립합창단도 함께 출연해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채운다.


이번 음악회는 왈츠의 왕 요한 슈트라우스의 ‘라데츠키 행진곡’으로 경쾌하게 시작해 모차르트, 푸치니, 벨리니, 베르니, 비제, 도니제티 등의 오페라와 영화음악, 드보르작의 ‘신세계 교향곡’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해설을 곁들여 클래식을 처음 접하는 관객들도 쉽게 즐길 수 있는 음악회다. 전석 초대.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