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오릉 ‘불법 거주’ 고라니
경주 오릉 ‘불법 거주’ 고라니
  • 이용선기자
  • 등록일 2019.01.09 20:36
  • 게재일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가 담장이 설치돼 야생동물의 접근이 쉽지 않은 경주 오릉에서 뛰어노는 고라니가 9일 오후 카메라에 잡혔다. 오릉 관계자는 “언제 어떻게 들어왔는지는 모르겠지만, 고라니 한 쌍이 이곳에 살고 있어서 가끔 목격된다”고 전했다. /이용선기자 photokid@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