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복지농촌 구현 ‘농촌지도시범사업’ 31일까지 접수
市, 복지농촌 구현 ‘농촌지도시범사업’ 31일까지 접수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19.01.09 20:25
  • 게재일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 농업인상담소서 신청받아

포항시가 2019년 농촌지도시범사업 실시계획에 따른 사업신청을 오는 31일까지 각 읍·면소재 농업인상담소에서 접수하고 있다. 시는 활력이 넘치는 복지 농촌 구현을 위해 농촌지원분야 17건에 12억4천300만원, 기술보급분야 49건에 29억2천1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사업을 조기 집행할 계획이다.

올해 농촌지도분야의 총사업비는 41억으로, 주요사업은 고품질 친환경 쌀·잡곡 등 수출생산단지 육성시범(1억원), 이상고온 대응 시설채소 온도저감기술시범(1억원), 벼 대체 하계-동계 사료작물 일괄재배 시스템 구축 시범(2억5천만원), 사과 개화기 동상해 대책시범(1억2천800만원), 고소득 특화작목 시설현대화 시범(1억5천300만원) 등이 있다.

또, 소비선호형 우리품종 단지조성 시범(1억9천600만원), 새 소득작목 표고버섯 원목보급 사업(1억원), 산딸기 생산기간 연장기반 조성(7억5천만원), 귀농인 영농기반조성 사업(1억6천만원), 농업인소규모 창업기술지원(5천만원), 청년농업인 자립기반 구축지원(1억원), 주산지일관기계화사업(2억원)도 진행한다.

신청대상은 지역 농업인을 대상으로 하며 접수는 각 읍·면소재 농업인상담소에 방문해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이시라기자 sira115@kbmaeil.com
이시라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