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빅’, 4.0%로 역대 최고 시청률
‘코빅’, 4.0%로 역대 최고 시청률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1.07 20:12
  • 게재일 2019.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그 프로그램의 기근과 침체 속에서도 묵묵히 본업을 잇는 tvN ‘코미디빅리그’가 역대 최고 시청률 기록을 냈다.

tvN은 전날 오후 7시 40분 방송한 ‘코미디빅리그’ 시청률이 평균 4.0%(유료가구), 순간 최고 4.6%를 돌파하며 ‘코미디빅리그’ 전 회차를 통틀어 역대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20~49세 남녀 타깃 시청률도 평균 3.5%, 순간 최고 4.6%를 넘어 케이블, 종합편성채널을 포함한 순위에서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전날 방송에서는 2019년 1쿼터 1라운드가 시작돼 출연진이 비장의 무기를 아낌없이 선보였다. 특히 양세형과 이국주의 합류에 시청자들이 큰 호응을 보냈다.

아울러 새 쿼터가 시작하면서 절반이 넘는 신규 코너가 등장해 신선함을 선물했다. 황제성-문세윤-최성민의 ‘선수는 선수다’, 김기욱-황제성의 ‘뽀스 베이비’, 문세윤-홍윤화-김민기의 ‘흔들려’, 이국주의 ‘국주의 거짓말’ 등 코너가 출격해 시청자 눈을 사로잡았다.

2011년 9월 첫발을 뗀 ‘코미디빅리그’는 KBS 2TV ‘개그콘서트’와 더불어 얼마 남지 않은 개그 프로그램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