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6개 야당·시민단체, 연동형 비례대표 도입 촉구
대구 6개 야당·시민단체, 연동형 비례대표 도입 촉구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8.12.06 20:29
  • 게재일 2018.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역 6개 야당과 시민단체 등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에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고 나섰다.

바른미래당·정의당·노동당·녹색당·민중당·우리미래 대구시당과 정치개혁대구시민연대는 6일 자유한국당 대구시당 앞에서 ‘연동형 비례대표제 기득권 양당 결단촉구 기자회견’을 갖고 정치개혁 차원에서 즉각적인 도입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대선 핵심공약이었던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두고 여당은 자신에게 불리하다며 선거제도개혁에 어깃장 놓는 태도를 보이고 한국당도 덩달아 선거제도개혁의 핵심인 비례성 강화는 비켜간 채 도농복합형선거구제 등 자기이익에 맞춘 제도이야기만 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