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작년 초 합병 후 첫 희망퇴직 시행
KB증권, 작년 초 합병 후 첫 희망퇴직 시행
  • 고세리기자
  • 등록일 2018.12.05 20:38
  • 게재일 2018.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증권이 지난해 초 옛 현대증권과 KB투자증권의 통합 출범 이후 처음으로 희망퇴직 신청을 받는다. KB증권 노조는 4일 대의원 대회를 열어 만 43세(1975년생) 이상 직원의 희망퇴직에 관한 노사 합의안을 가결했다.

월 급여의 27∼31개월분까지 연령에 따라 지급하고 이와 별도로 생활지원금과 전직 지원금을 합해 3천만원을 지급하는 조건이다. 회사 측은 오는 12일까지 희망퇴직 신청을 받아 올해 안에 퇴직 절차를 완료할 계획이다. /고세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