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선학 대구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장
배선학 대구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장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8.11.18 20:31
  • 게재일 2018.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장에 배선학(55·사진) 전 지역산업육성실장이 지난 17일 선임됐다.

임기는 오는 2021년 11월까지 3년이다. 이번 기업지원단장 공모에는 모두 20명이 응모했으며,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쳐 최종 확정했다.

배 단장은 고려대학교 국어국문과를 졸업한 뒤 국책 종합무역상사인 고려무역(대구지사장) 및 세림이동통신(기획실장) 등을 거쳐 지난 2001년 대구TP에 입사했다. 그는 스타기업의 지원체계를 혁신하는 한편 정부의 글로벌 강소기업 및 월드클래스(WC) 300 정책과 성공적으로 연계하는 등 대구의 대표 중소기업 육성책인 ‘스타기업 육성사업’이 전국적인 롤모델로 확대되는 데 있어 중추적 역할을 해왔다.

대구TP 관계자는 “다양한 기업지원 정책들을 수행하는 동안 늘 수요자의 입장에서 접근해 왔다”며 “지역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효과적인 지원 정책을 펼칠 적임자라는 평가를 추천위원들로부터 받았다”며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