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고, 탈북 학생 참여 토크 콘서트
포항고, 탈북 학생 참여 토크 콘서트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18.10.31 21:06
  • 게재일 2018.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겨레고 김영명 학생 초청

포항고등학교(교장 김용국) 진로활동실에서 지난 25일 한겨레고등학교(교장 정숙경) 신호래 교감 선생님과 탈북 학생 김영명이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가 열렸다.

경북통일교육수업연구회가 주최를 한 콘서트에서 연구회 소속 교사 20여 명과 포항고 재학생 20여 명이 탈북 현황과 북한의 실상에 대해 묻고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대륜(포항고 3년) 학생의 대학 진학에 대한 질문에 김영명(한겨레고 3년) 학생은 “북한에서는 다른 과목을 잘하더라도 노작과 역사과목을 제대로 못하면 좋은 대학 진학이 어렵다”며 “일단 군대 10년을 해결해야 한다”라는 대답에 현장에 있던 학생들이 놀라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날 콘서트는 북한에 대한 다양한 최신 정보를 통한 바로 알기를 비롯해 남북한 교육 제도의 차이점을 인식하고 통일의 필요성에 대해 함께 생각하는 유익한 시간이 됐다.

탈북 학생들의 탈북 과정에서 겪은 힘겨움과 남한 정착 과정에서 문화의 차이로 인한 갈등을 극복하며 새 삶을 엮어가는 이야기를 들으며 참여 교사와 학생들이 공감과 격려를 보냈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