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XS 오늘부터 사전 예약 실시
애플 아이폰XS 오늘부터 사전 예약 실시
  • 고세리기자
  • 등록일 2018.10.25 20:21
  • 게재일 2018.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고가 최고 196만9천원

오는 26일부터 새로 출시되는 애플 아이폰XS<사진>에 대한 사전 예약이 실시된다. 출고가는 최고 196만9천원으로 역대 최고가다.

25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이동통신 3사는 오는 26일부터 내달 1일까지 애플 아이폰XS·XS맥스, 아이폰XR 사전예약을 진행하며 11월 2일 이들 제품을 출시한다. 주요 모델 출고가는 아이폰XS(256GB) 156만2천원, 아이폰XS 맥스(512GB) 196만9천원, 아이폰XR(64GB) 99만원이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 맥스는 64GB, 256GB, 512GB 등 총 3가지 메모리 버전과 골드,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등 총 3가지 색상이다. 아이폰XR은 64GB, 128GB, 256GB 등 총 3가지 버전으로 레드, 옐로, 화이트, 코럴, 블랙, 블루 등 총 6가지 색상이 마련됐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는 각 5.8인치, 6.5인치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로 듀얼 카메라와 차세대 A12 바이오닉 칩을 탑재했다. 6.5인치는 역대 아이폰 시리즈 중 가장 큰 화면이다.

보급형 라인인 아이폰XR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애플워치4는 LTE 통신 모듈이 탑재돼 단독 통화가 가능하며 스트레스 관리, 칼로리 소모량 확인, 심박 수 측정이 가능하고 넘어짐 감지, 긴급 구조 요청 등 기능을 갖췄다. 색상은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 등 3가지이며 출고가는 40A(40㎜, 알루미늄 제품) 60만5천원, 44A(44㎜) 64만9천원, 40S(40㎜, 스테인리스스틸 제품) 80만3천원, 44S(44㎜) 86만9천원이다.

이번 아이폰 출시에 맞춰 국내 이동통신사에서도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SK텔레콤은 ‘T라이트할부i카드’나 ‘롯데 텔로카드’를 이용하면 매월 2만1천원씩 청구 할인을 받을 수 있다. ‘T월드다이렉트’에서 새 시리즈를 예약 구매하면 ‘2019년형 스타벅스 다이어리팩’, ‘스와로브스키&마리몬드 링홀더 세트’, ‘애플 정품 실리콘 케이스’ 중 하나를 받을 수 있다.

KT는 ‘슈퍼할부 NH농협BC카드’와 ‘프리미엄 슈퍼DC 현대카드’로 구매하면 2년간 단말·통신 요금을 각각 최대 52만8천원, 48만원씩 할인받을 수 있다. KT는 롯데렌탈과 함께 중고 아이폰을 내면 새 아이폰을 저렴하게 빌려주는 ‘KT 프리미엄 렌탈’프로그램도 기획했다.

LG유플러스의 경우 중고폰 가격 보장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기기 구입 24개월 뒤 구입가의 40%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U+ Family 하나카드’로 통신료를 자동이체하면 한 달에 25%씩 할인이 제공된다.

한편, 다음 달 2일 함께 출시되는 애플워치는 KT에서만 사전예약을 한다. /고세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