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영, 9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이나영, 9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 연합뉴스
  • 등록일 2018.10.15 20:49
  • 게재일 2018.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 출연
배우 이나영(39)이 9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한다. 드라마 홍보사 피알제이는 이나영이 내년 상반기 tvN에서 방송 예정인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가제)에 출연한다고 15일 밝혔다.

출판사를 배경으로 책 만드는 사람들 이야기를 따뜻하게 그릴 이 로맨스코미디(로코)는 이나영의 출연과 더불어 이종석(29)의 첫 로코 도전으로 기대를 모은다. 연출은 OCN ‘라이프 온 마스’, tvN ‘굿 와이프’ 등을 만든 이정효 PD가, 대본 집필은 tvN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 정현정 작가가 맡았다.

이나영은 이번에 스펙은 높지만 경력이 단절된 여성 강단이를 연기한다. 한때 잘나가는 카피라이터였지만 어느새 무일푼에 감 떨어진 ‘경단녀’가 돼버린 인물이다. 높은 스펙 탓에 재취업에 실패한 그는 학력을 속여 차은호(이종석)가 편집장으로 있는 출판사에 취직한다.

이나영은 복귀작으로 이 드라마를 선택한 데 대해 “정현정 작가의 따뜻하고 유쾌한 웃음을 녹인 대본이 가슴에 와 닿았다. 이정효 감독님과의 작업도 기대한다”며 “오랜만에 따뜻한 작품으로 시청자들을 찾아뵙게 돼 설렌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