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당분간 ‘쌀쌀’
대구·경북 당분간 ‘쌀쌀’
  • 황영우기자
  • 등록일 2018.10.11 20:29
  • 게재일 2018.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부분 지역 10℃이하로 ‘뚝’
대구·경북지역이 당분간 쌀쌀한 날씨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로 인해 일부 해안지역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10℃ 이하로 내려갈 것”이라고 예보했다.

11일 봉화 석포는 영하 0.2℃로 경북 내에서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했다. 이어 영주 이산·봉화 0.7℃, 안동 예안 1.4℃, 영주 2.3℃, 청송 3.2℃, 의성 3.3℃, 문경 3.4℃, 안동 4.5℃, 상주 4.9℃, 구미 6.3℃, 영천 6.8℃, 울진 7.6℃, 경주 8.2℃, 영덕 8.4℃, 대구 10℃, 포항 10.2℃의 일최저기온을 나타냈다.

대구기상지청 관계자는 “당분간 평년보다 4∼7℃ 가량 낮은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며 “얼음과 서리 등도 내릴 가능성이 있으니 농작물 관리와 환절기 감기 등에도 유의하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대구·경북지역에 12일 아침최저기온은 영하 1℃∼영상 8℃, 낮최고기온은 16∼19℃로 예측됐고 13일 아침최저기온은 1∼10℃, 낮최고기온은 17∼20℃를 기록할 전망이다.

/황영우기자 hyw@kbmaeil.com
황영우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