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수 전 경북도 정무부지사 ‘포항 땅 이야기 출간’
이석수 전 경북도 정무부지사 ‘포항 땅 이야기 출간’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8.09.13 20:21
  • 게재일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석수(83·사진) 전 경북도 정무부지사가 최근 포항지역 지명대사전 성격의 ‘이석수의 포항 땅 이야기’를 출간했다.

이 전 부지사는 35년 가량 공직에 몸을 담으며 고향인 포항에 대한 남다른 관심과 애정으로 지역발전에 많은 기여를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는 건설부 토지이용계획과장 재임 시절인 1989년부터 제작에 돌입해 28년간 노력을 기울여 이 책을 집대성했다.

이석수 전 부지사는 “이 책은 어쩌면 나의 인생에서 포항의 이야기를 마지막으로 정리한 ‘나와 포항의 자서전’과 같은 의미를 지니고 있다”며 “이 책에 담긴 300여장의 사진과 3천여개의 지명은 높은 사료적 가치를 지닐 것”이라고 소개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