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경제 활성화 위해 지역제품 우선구매 합시다”
“영주경제 활성화 위해 지역제품 우선구매 합시다”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18.09.13 20:22
  • 게재일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공공기관 23곳 참여
구매담당자 간담회 개최

[영주] 영주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제품 우선구매 활성화에 나섰다.

영주시는 최근 지역 중소기업의 제품과 우수 농특산물 구매 촉진에 대한 일선 담당자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시청 외 관내 23개 공공기관 구매담당자가 함께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

이번 간담회는 지역에 있는 국가기관, 지자체, 교육청 등 공공기관의 구매·계약 담당자 50여명을 대상으로 공공기관의 중소기업 제품 판로확대 필요성과 관련법령 등 공공 구매제도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영주시는 2015년부터 공공구매제도를 활용, 의무 구매 제품에 대해 지역제품을 구매한다는 취지로 관내 23개 공공기관과 함께 시책사업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지역 제품 공공구매 연도별 실적을 보면 관내 중소기업제품 구입액은 2015년 716억원, 2016년 927억원, 2017년 1천69억원 어치를 구매하고 총 구매액 대비 지역제품 구매율도 2015년 38.8%, 2016년 47.4% 2017년 49.2%로 증가했다.

영주시 관계자는 “지역 제품의 우선구매 사업은 공공기관과 기업체 및 시민단체 등 모두의 지속적인 관심이 더해져야 성과를 낼 수 있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제품이 자생력을 확보하는데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소기업제품 공공구매제도는 중소기업제품의 실질적인 구매효과를 높이기 위해 공공기관의 연간 구매 총액 중 일정 비율 이상을 중소기업제품, 기술개발제품, 여성기업제품을 의무적으로 우선 구매하도록 법적으로 정해 놓은 제도다.

현재 중소벤처기업부 공공구매종합정보망에 등록된 관내 중소기업 현황은 중소기업소상공인 143업체, 여성기업 59업체, 장애인기업 10업체, 기술개발 21개 제품이다.

/김세동기자 kimsdyj@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