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좀비’, 1년 9개월 만에 UFC 복귀
‘코리안 좀비’, 1년 9개월 만에 UFC 복귀
  • 연합뉴스
  • 등록일 2018.07.23 21:16
  • 게재일 2018.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찬성, 11월 에드가와 격돌

‘코리안 좀비’ 정찬성(31)과 프랭키 에드가(37·미국)의 빅매치가 성사됐다.

정찬성은 11월 11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펩시 센터에서 열리는 ‘UFC 파이트 나이트 139’ 메인이벤트에서 에드가와 격돌한다.

데이나 화이트 UFC 대표가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을 통해 두 선수의 맞대결 성사 소식을 전했다.

지난해 2월에 3년 6개월의 공백을 딛고 옥타곤에 복귀한 정찬성은 데니스 버뮤데즈에게 1라운드 어퍼컷 KO승을 따내고 건재를 과시했다.

이후 정찬성은 훈련 도중 무릎 전방 십자인대가 파열되는 부상을 당해 1년 이상공백기를 가져야 했다.

정찬성은 경기에 뛸 수 있는 몸 상태가 되자 복귀전 희망 상대 1순위로 에드가를 언급했다.

지난 4월 인스타그램에 자신과 에드가를 UFC 게임 캐릭터로 고른 사진을 올리고“에드가, 나 너랑 싸우고 싶어”라고 쓴 바 있다.

에드가는 지난 3월 UFC 222에서 브라이언 오르테가에게 생애 처음으로 KO패했지만, 한 달 뒤에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28’에서 컵 스완슨에게 판정승하고 건재를 알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