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소 한달만에 또 상가 털어
출소 한달만에 또 상가 털어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8.07.11 21:58
  • 게재일 2018.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북부경찰서는 11일 새벽 시간을 틈타 화장실 창문을 통해 상가에 침입해 금품을 턴 혐의(절도)로 A씨(29)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5일부터 26일까지 대구 북구와 동구 일대를 돌아다니며 화장실 창문을 통해 상가에 침입하는 수법 등으로 모두 7차례에 걸쳐 현금 등 185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동종의 범죄로 수감생활을 한 뒤 한 달 전 출소해 생활비를 마련하려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의 드러나지 않은 범행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