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박물관, ‘어린이날’ 다양한 유물체험 교육
청도박물관, ‘어린이날’ 다양한 유물체험 교육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18.05.03 21:35
  • 게재일 2018.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 청도군은 ‘2018년 봄 여행주간 및 어린이날’을 맞아 청도박물관에서 오는 5일부터 6일까지 ‘오월의 장터, 오월의 놀이터’ 행사를 가진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들에게 박물관의 여러 유물을 소재로 체험교실을 꾸려 즐겁게 놀면서 역사와 문화를 익힐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체험행사로는 사람이 만든 처음 집, 신석기 시대 움집을 주제로 ‘움집램프’ 만들기, 전통 베틀을 주제로 씨실과 날실의 원리로 직물을 짜보는 ‘미니 베틀짜기’, 이서국시대 토기와 비파형동검을 소재로 ‘수수깡 유물 만들기’ 등 박물관 유물과 연계된 체험활동이 진행된다.

또 놀이마당에서는 직접 대나무를 잘라 물총을 만들어 보는 ‘대나무 물총 만들기’와 다양한 우리 전래 놀이판을 벌인다.

지역민이 생산한 농산물 판매와 떡메치기, 할매식혜 등 전통 먹거리장터가 열리는 오월의 장터도 준비됐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