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융합제품 상용화지원 사업...포항테크노파크, 2개 과제 선정
SW융합제품 상용화지원 사업...포항테크노파크, 2개 과제 선정
  • 김재광기자
  • 등록일 2018.04.10 22:55
  • 게재일 2018.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테크노파크(원장 김기홍) 경북SW융합진흥센터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공모한 지역SW융합제품상용화지원사업에서 2개 과제가 선정돼 사업비 15억 원을 확보했다.

10일 포항TP에 따르면 지역SW융합제품상용화지원사업은 지역 전략산업에 ICT/SW기술을 접목해 향후 2년간 SW융합 제품개발 및 상용화, 품질관리지원을 하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2개 과제의 주관기업은 (주)광진기업, 포인드(주)다. (주)광진기업은 딥러닝 기반 지능형 유해조수 퇴치 시스템 상용화를 통해 멧돼지, 고라니 등 유해조수의 피해를 입는 지역 농가의 피해 저감에 기여하게 된다. 포인드(주)는 AI기술을 활용한 지능형 관제 시스템을 개발해 지능형 관제분야의 기술격차를 줄이고, 이를 통해 국내 지능형 관제 시스템 시장의 점유율을 확대해 예정이다.

경북SW융합진흥센터는 이번에 선정된 2개 과제의 수행을 통해 신규고용 10명, 지적재산권 10건, 제품 상용화 4건을 목표로 하고 있다.

포항테크노파크 김기홍 원장은 “경북SW융합진흥센터는 SW산업과 지역주력산업의 융합을 통해 차별화된 신시장을 창출하고 있다”며 “SW융합제품 상용화를 통해 경북도 SW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재광기자 stmkjki@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