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입맛 사로잡은 문경 사과·오미자
태국 입맛 사로잡은 문경 사과·오미자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18.04.01 21:04
  • 게재일 2018.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콕서 해외수출촉진 행사

▲ 지난달 24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경북 우수농특산물 해외수출촉진 행사장에 진열된 문경농특산물. /문경시 제공

2018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에서 문경오미자 막걸리 `오희`와 문경오미자 와인 `스파클링`이 공식 만찬주와 건배주로 선정되면서 문경농특산물의 브랜드가치와 대외 인지도가 크게 높아졌다.

문경시는 사과, 오미자 등 문경농특산물의 판로확보를 위해 해외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지난달 24일과 25일 양일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경북 우수 농특산물 해외수출촉진 행사에 참가해 문경의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시식회도 열었다.

이번 판촉전은 태국 등 동남아 시장이 농산물 수출시장으로 새롭게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수출에 관심이 많은 지역의 사과, 오미자 등 가공식품 제조업체의 유망품목을 새롭게 발굴해 해외시장으로 판로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방콕 현지 초대형 쇼핑몰인 SIAM PARAGON과 Emquotier에서 열린 판촉전에는 문경시를 대표해 오미자 가공품 제조에서 최고의 전통을 자랑하는 이젠하우스 영농조합(대표 이철우)과 사과칩 등 과일건조 식품을 생산하는 다미산업(대표 정해봉)에서 참가해 판촉활동을 벌였다.

이에 앞서 지난달 23일에는 방콕 Dusit Thani 호텔 컨퍼런스룸에서 현지 바이어, 기자단을 초청한 수출상담회를 열고 문경사과·오미자 수출을 위한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마케팅 활동을 벌여 태국의 2개의 유통업체에서 문경사과, 오미자 제품의 판매계약도 체결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앞으로 문경 농특산물의 대·내외 인지도를 향상시키고 세계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문경/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