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포항병원, 자살시도자 신속대응 업무협약 체결
에스포항병원, 자살시도자 신속대응 업무협약 체결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8.03.27 21:02
  • 게재일 2018.0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포항병원(대표병원장 김문철)이 27일 병원 컨퍼런스룸에서 포항시 남·북구보건소 및 관련 기관과 함께 `2018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이번 업무협약은 보건복지부가 지난 2013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사업`과 관련된 것이다.

이는 자살 시도 후 응급실로 실려온 환자를 의료기관에서 응급처치 후, 환자의 상태가 안정되면 지역사회의 복지서비스나 정신건강복지센터로 연계해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받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에스포항병원은 응급실에 내원한 자살시도자를 정신보건기관으로 연계하고, 정신보건기관은 자살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정신건강서비스 및 사후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김문철 에스포항병원 대표병원장은 “해당 환자가 응급실 내원 시 신속히 대응하는 것을 시작으로 실질적인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며 “우리 지역 보건소와 긴밀히 협력해 도움이 필요한 지역민들을 위한 시스템을 함께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