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고자질 해” 신도와 스님 주먹질
“왜 고자질 해” 신도와 스님 주먹질
  • 이혜영기자
  • 등록일 2011.12.20 22:02
  • 게재일 2011.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절의 살림꾼인 신도와 스님이 주먹 다툼을 벌이다 경찰 신세를 지게 됐다.

포항북부경찰서는 20일 말다툼을 하다 서로 주먹을 휘두른 혐의(상해)로 스님 배모(45)씨와 신도 한모(60)씨를 각각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며칠 전 법회에서 배 스님이 머뭇거린 것을 한씨가 큰 스님에게 고자질 한 것을 놓고 두 사람이 말다툼을 벌이다 서로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혜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