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서 6·25전사자 추정 유해9구 발굴
영덕서 6·25전사자 추정 유해9구 발굴
  • 신동우기자
  • 등록일 2010.03.15 21:15
  • 게재일 2010.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특사, 두개골 등 찾아

최근 영덕지역에서 6·25 전사자로 추정되는 유해 9구가 발굴됐다.

포항특정경비지역사령부(이하 포특사)는 영덕군 영덕읍 금호리(207고지) 일대에서 6·25 전사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두개골과 엉덩뼈, 턱뼈 등 부분 유해 9구를 찾아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8일 3구, 9일 4구, 11일 2구가 각각 발굴됐으며 이와 함께 만년필, 군화, 숟가락, 수류탄 등 유품 238점도 발견된 것으로 전해진다.

발굴된 유해는 작전 현장을 지휘하고 있는 해병대 상륙지원단 상륙지원대대장 주관으로 임시 봉안식을 실시한 후 임시 보관소에 안치돼 있다가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으로 옮겨져 정밀분석 및 감식을 통해 신원을 확인하게 된다.

/신동우기자 beat082@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