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희, 은퇴 38년만에 TV 토크쇼 출연
배우 문희, 은퇴 38년만에 TV 토크쇼 출연
  • 연합뉴스
  • 등록일 2009.10.13 22:05
  • 게재일 2009.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여유만만` 15일 방송

1960년대 남정임, 윤정희와 더불어 여배우 트로이카 1세대를 이뤘던 문희(62· 본명 이순임·사진)가 은퇴 38년만에 TV 토크쇼에 출연한다. KBS 2TV `여유만만`은 13일 “1971년 결혼과 함께 은퇴를 발표했던 문희씨가 38년만에 토크쇼에 출연해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준다”고 밝혔다. 15일 방송될 이 프로그램의 최근 녹화에서 문희는 “1965년 18세 때 이만희 감독님에 의해 영화계에 입문한 후 하루에도 수십 개의 스케줄을 소화하느라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나 몹시 지쳐 있었다”며 “영화 작업에 애착을 갖지 못해 24세였던 1971년 결혼 발표와 함께 미련없이 지금까지 주부로서의 역할에만 충실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