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물리학상 카오·보일·스미스 공동수상
노벨물리학상 카오·보일·스미스 공동수상
  • 연합뉴스
  • 등록일 2009.10.06 21:03
  • 게재일 2009.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찰스 K. 카오,윌러드 S. 보일,조지 E. 스미스

올해 노벨물리학상은 광섬유 내 빛의 전달 과정을 연구해 광통신 발전에 기여하고 디지털 영상 촬영에 쓰이는 반도체 회로인 전하결합소자(CCD) 센서를 개발한 미국 과학자 3명에게 돌아갔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6일 올해 노벨물리학상 수상자로 현대 네트워크 사회의 기초를 마련하는 데 크게 기여한 두 가지 업적을 이룬 영국 스탠더드텔레콤연구소의 찰스 K. 카오와 미국 벨연구소의 윌러드 S. 보일, 조지 E. 스미스 등 3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이들의 업적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수많은 실용적 발명들로 이어졌고 과학적 연구를 위한 새로운 도구들을 제공했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