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아파트 시가총액 1천700조 돌파
전국 아파트 시가총액 1천700조 돌파
  • 연합뉴스
  • 등록일 2009.07.13 17:02
  • 게재일 2009.0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아파트 시가총액이 1천700조원을 돌파했다.

13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지난 10일 현재 전국 아파트 637만7천827가구의 시가총액은 총 1천704조543억원을 기록하며 사상 처음으로 1천700조원을 넘어섰다.

전국 아파트 시가총액은 지난해 4월 처음으로 1천600조원대를 넘어선 뒤 금융위기 이후 줄곧 하락세를 보이다 올해 3월부터 다시 상승세로 전환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685조8천541억원으로 가장 높았고, 경기(531조9천941억원), 인천(94조1천842억원), 부산(80조7천831억원), 대구시(60조7천560억원) 등의 순으로 상위권을 형성했다.

반면 제주도(2조2천779억원), 전라남도(9조4천197억원), 강원도(14조8천981억원), 충청북도(17조9천930억원), 전라북도(19조3천603억원) 등은 시가총액이 하위권으로 처졌다.

이 가운데 전국 아파트 가구수의 46.9%를 차지하는 서울과 경기도의 시가총액은 총 1천217조8천482억원으로 전국 총 시가총액의 71.47%에 달했다.

특히 기초자치단체인 서울 강남구의 시가총액은 111조8천553억원으로, 광역자치단체인 인천과 부산시 보다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구 다음으로는 송파구(84조3천22억원), 서초구(68조4천231억원)가 뒤를 이으며 강남권 3구가 시가총액 상위 1~3위를 차지했다.

또 경기도 용인시(67조1천933억원), 분당을 포함한 성남시(65조4천924억원), 고양시(60조584억원), 수원시(46조1천139억원), 서울 노원구(44조2천207억원), 양천구(39조5천665억원), 경기 안양시(36조6천98억원) 등의 순으로 조사돼 버블세븐 지역이 모두 상위 10위권 안에 들었다.

단지별로는 지난해 8월 입주한 송파구 신천동 파크리오(6천864가구)가 6조7천484억원으로 방이동 올림픽선수기자촌(6조5천256억원)을 2위로 밀어내고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잠실동 엘스(5조5천385억원), 서초구 반포동(5조4천776억원), 송파구 잠실동 리센츠(5조3천916억원), 잠실주공5단지(5조3천604억원) 등 순으로 대규모 재건축 단지가 많은 송파구가 상위권을 휩쓸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